홈으로 사이트맵 contact us
음식이야기
자연밥상 레시피
건강음식 정보
빠르고 친절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
Home >자연밥상 >건강음식 정보
제목 식품 첨가물 종류, '암' 유발 물질은 뭐가 있을까? 날짜 2014.08.18 20:48
글쓴이 김경수 조회 1279

음식에는 다양한 식품첨가물이 들어있다.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식품첨가물의 양을 엄격히 규제하고 있지만, 한 끼 식사에 여러 가지 음식을 먹기 때문에 안심할 수 없다. 식품첨가물을 다량 섭취하면 암, 생식기능 장애, 아토피, 호흡곤란 등이 생길 수 있어 되도록 덜 먹는 게 좋다. 그러나 첨가물이 들어가지 않은 음식은 거의 없기 때문에 조리 과정에서 최대한 제거해야 한다.


	비엔나 소시지
사진=조선일보 DB

기본적으로 식품첨가물은 높은 온도에 약하기 때문에 끓는 물에 음식을 살짝 데치면 쉽게 제거할 수 있다. 단, 데친 물에는 식품 첨가물이 녹아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버리고 새 물을 사용해야 한다. 단무지, 맛살, 두부 등에 주로 들어있는 사카린나트륨, 착색제, 산도조절제, 산화방지제, 살균제, 응고제 등은 흐르는 수돗물에 헹구기만 해도 제거할 수 있다. 통조림 육류에는 아질산나트륨, MSG, 타르색소 등이 함유돼 있는데, 대부분 기름에 녹아 있어 기름을 따라내고 키친타올로 기름기를 한번 닦아내면 된다.

데치거나 헹구는 것이 여의치 않을 땐 야채나 과일을 곁들여 먹으면 좋다. 식품첨가물 중 가장 흔히 쓰이는 방부제, 산화방지제, 발색제 등은 암을 유발하는 물질이므로, 항암효과가 있는 비타민C를 함께 먹으면 식품첨가물의 부작용을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다. 비타민C는 딸기, 토마토, 귤, 레몬, 메론, 브로콜리, 감자 등에 많다.

글쓴이 비밀번호
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
등록
목록 쓰기
회사소개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
Copyright ⓒ 2013 지리산 힐링마을 All rights reserved.